The Original Beer Magazine

[New Beer] 아르헨티나에서 온 프리미엄 맥주 브랜드 ‘파타고니아’ 한국 상륙!

트랜스포터 2019년 7월 30일 65

아르헨티나에서 온 프리미엄 맥주 브랜드 ‘파타고니아’ 한국 상륙!

파타고니아 대표 밀맥주 ‘파타고니아 바이세’ 캔 국내 출시

  • 파타고니아 지역의 대자연에서 영감 받은 프리미엄 맥주 브랜드
  • 밀맥주 ‘파타고니아 바이세’ 473ml 캔 제품 출시…국내 진출한 첫 번째 남미 맥주

▲25일 이마트 성수점에서 열린 파타고니아 사진행사에서 카를로스 바스쿠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가 아르헨티나 맥주 ‘파타고니아 바이세’ 캔 제품 출시를 축하하고 있다

(2019-07-25, 목요일) 오비맥주(대표 고동우)는 아르헨티나의 프리미엄 맥주 브랜드 ‘파타고니아(Patagonia Cerveza)’가 주력 제품인 ‘파타고니아 바이세(Patagonia Weisse)’ 473ml 캔 출시를 시작으로 국내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밝혔다.

아르헨티나의 파타고니아 지방 이름을 딴 맥주 브랜드인 ‘파타고니아’는 피츠로이 산과 파타고니아 대자연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했다. 자연과의 조화를 중시하는 브랜드 철학에 따라 아르헨티나와 미국에서는 파타고니아 맥주 한 상자가 소비될 때마다 나무 한 그루를 심는 캠페인을 진행하는 브랜드로도 유명하다.

국내 시장에 첫 선을 보인 ‘파타고니아 바이세’는 파타고니아의 대표적인 밀맥주 제품이다. 아르헨티나산 케스케이드 홉과 밀로 만들어 부드러운 풍미를 자랑한다. 특히, 오렌지와 레몬, 파인애플의 향이 은은한 고수향과 어우러져 상쾌하면서도 단맛이 없는 산뜻한 맛이 조화를 이루는 것이 특징이다. 이렇게 깔끔하면서도 부드러운 맛 때문에 회를 비롯한 해산물과 잘 어울린다.

‘파타고니아 바이세’는 캠핑이나 집에서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473ml 대용량 캔으로 출시되며, 이마트를 포함한 대형마트와 전국 주요 편의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소비자 권장 가격은 3,800원이며 알코올 도수는 4.2도다.

파타고니아 브랜드 담당자는 “‘파타고니아 바이세’는 많은 소비자들이 새로운 스타일의 아르헨티나 크래프트 맥주를 좀 더 편하게 만날 수 있도록 캔 제품으로 먼저 출시하게 됐다”며 “국내 진출한 최초의 아르헨티나 크래프트 맥주인 만큼, 이번 출시를 계기로 품질 좋은 남미 맥주들이 한국 시장에 더욱 많이 소개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파타고니아는 이번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25일 서울 성동구 이마트 성수점에서 사진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카를로스 바스쿠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와 노재악 이마트 부사장이 직접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또한 현장에서 파타고니아 시음 부스를 운영하고, 남미를 대표하는 춤인 ‘탱고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등 특별한 볼거리도 마련해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